분리에서 놀이로! 학교폭력예방디자인 사업 – 1

학교폭력 피해자 중 45%는 자살까지 생각해 본 적이 있다고 한다. 실제로 우리나라 청소년 자살 증가율은 성인보다 높고 전 세계적으로 주는 추세와는 반대로 오히려 증가세이다. 학교 폭력에 대한 심각성은 나날이 커지지만 그에 대한 해결책은 마땅치가 않다. 물론, 지금까지도 학교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많은 시도가 있었다. 학교 내 경찰관이 상주하는 스쿨 폴리스제도, 상담교사와 멘토 멘티, 학교폭력예방 주간, 학교폭력예방 교실, 신고 잘하기 등 많은 제도와 노력이 있었지만 주로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직접적인 접근이 대다수였다. 또한, 학교폭력을 한국사회의 축소판으로 보는 진단 역시 어른들의 각성을 불러일으키기보다 오히려 어쩔 수 없다는 식의 패배감이나 무력감에 젖어 들 소지가 크다. 이런 상황 속에서 학교폭력을 디자인으로 예방하겠다는 시도 자체가 무척 도전적인 과제 중의 하나였다.

크리베이트는 서비스 디자인 업체로 학교폭력예방 분야에 전문성이 있는 것은 아니었지만, 현상이 아닌 이면을 밝혀 사태의 본질에 접근하는 프로젝트들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이에 학교폭력을 단순 가해자 피해자의 관계로 보지 않고 학교폭력이 발생하는 다양한 구조적 원인을 하나의 메커니즘으로 분석하여 우리가 집중해야 할 문제를 정의하고, 또한 학교폭력문제를 학교 안에서 일어나는 사건으로 보는 시각에서 탈피하여 학교 밖 마을과 어떻게 연계할 수 있을지 고민하였다. 학교, 아이들, 마을 주민, 구와 시 다양한 이해 관계자들이 얽혀 있는 상태에서 하고 싶은 것, 원하는 것들을 함께 발산하는 수차례의 워크숍과 또 이를 조율해가는 의견 수렴의 과정이 결코 쉬운 과정이 아니었지만 마을 어르신들을 위해 아이들이 장기판을 만들고, 그 판 위에서 다시 어르신들이 아이들에게 장기 두는 법을 알려 주는 장면이 펼쳐졌을 때는 무척 감동스러웠다. 이에, 마을이 일종의 지붕 없는 학교로 재탄생되기까지 진행했었던 수많은 고민과 결과물, 프로세스 등을 공유하고자 한다.

도봉구 방학동
사업을 진행했었던 도봉구 방학동은 대게의 저소득층 주거지가 그러하듯이 아이들을 위한 문화시설 수가 부족하고 대상지였던 방학중학교의 경우 방과 후에는 운동장을 시민에게 개방하는 학교 정책으로 인해 정작 아이들이 놀 운동장마저 확보되지 않은 상태였다. 그나마 인근에 있는 공원 중 어린이 공원은 유아들에게, 일반 공원인 도깨비 공원은 어르신들에게 점유 당한 채 아이들은 방과 후에 고작 편의점 주변으로 몰려다니는 상태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방학동의 경우 방아골 사회 복지관, 도봉구 평생학습관 외에도 마을 만들기 추진단, 자생적 마을 커뮤니티인 도깨비 연방, 청소년 문화 놀이터 LOE와 같은 지역 재생을 돕는 다양한 자원들이 존재하고 있었다. 물론 이러한 단체들이 서로 긴밀하거나 유기적인 관계를 맺고 있는 것은 아니었으나 프로젝트에 참여하면서 서로의 존재를 파악하고 협력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지원하였다.

학교폭력 발생 메커니즘
흔히들 학교 폭력을 피해자, 가해자의 관계로 바라보지만, 심층적인 인터뷰와 관찰 결과 단순히 가해자, 피해자 구조가 아니었다. 예를 들어 똑같은 장난이라 하더라도 누구는 장난으로 받아들이지만, 누구는 그렇지 못한 것이 단순히 개인의 수용 능력 부족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라 청소년의 문화 자체가 춤, 축구, 게임(온라인), 화장, 욕 등과 같은 주류 문화가 있고 이에 끼지 못하는 아이들의 경우 소외감을 느끼고 낮은 자존감으로 인해 장난도 폭력처럼 느끼는 악순환이 지속되고 있었다. 어느 곳에나 주류 문화는 있기 마련이지만 문제는 이 주류 문화 외의 다른 문화가 거의 받아들여지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주류 문화에서 능력을 발휘하지 못하면 바로 소외되기에 십상이었다. 게다가 메신저나 온라인 커뮤니케이션에 익숙한 아이들이 오프라인 커뮤니케이션에 서툴러 틀어진 관계 회복에도 상당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어울릴 기회가 줄어들수록 상대에 대한 배려와 공감 능력은 떨어질 수밖에 없다. 특히 친구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청소년기의 경우 또래로부터 분리된 경험은 자존감을 저하하는 원인이 된다. 자존감 저하는 타인의 작은 말, 행동에도 쉽게 상처를 받게 해 학교 폭력의 악순환을 만든다.

<학교 폭력 메커니즘 분석 표>
학교폭력 발생 역학 관계

* 분리에서 놀이로! 학교폭력예방디자인 사업 – 2에서 계속 >

 

이런 콘텐츠는 어떠세요?

 

프리미엄으로 모든 콘텐츠무제한으로 즐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