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슈퍼푸드 – 항산화 비타민으로 건강 잡는 아몬드

2002년 미국의 <타임>지에서 선정한 세계 10대 슈퍼푸드로는 귀리, 블루베리, 녹차, 마늘, 연어, 브로콜리, 아몬드, 적포도주, 시금치, 토마토이다. 이식품들은 심혈관 질환, 고혈압, 당뇨 등의 만성질환과 암 발생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주고, 면역력을 강화시키는 등 건강한 몸을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아몬드는 콜레스테롤 수치를 안정화시킨다.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는 가장 효과적인 음식으로 손 꼽히고 있다. 참고로 나쁜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5가지 음식은 견과류, 콩, 녹황색 채소, 등푸른 생선, 카레이다.
아몬드에는 불포화지방산 외에도 마그네슘과 구리 및 높은 항산화물질을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혈액 순환, 심장 질환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아몬드에는 항산화 물질인 비타민 E와 셀레늄이 들어 있다. 비타민E는 알츠하이머병(치매) 예방에 도움을 주고, 뇌세포의 노폐물을 제거해 세포를 활성화시키는 강력한 항산화 물질로 뇌 건강 영양소로 주목받고 있다.
아몬드 껍질에는 장내 좋은 박테리아 성장과 번식을 돕는 프로바이오틱스가 많이 들어 있다.
셀레늄은 체내에서 생성된 과산화수소를 분해하여 세포의 손상을 억제하는 항산화기능을 한다.
아몬드에 풍부한 섬유소는 배변활동을 순조롭게 도와주고 지방 흡수를 방해하여 다이어트에 좋다. 뿐만 아니라 아몬드를 먹으면 하루 동안 더 적은 탄수화물을 섭취해도 배가 덜 고프기 때문에 다이어트하는 이들에게도 인기가 높다.
아몬드는 피부 건강에도 탁월하다. 망간 함유률이 높아 콜라겐 생성에 도움이 된다. 뿐만 아니라, 아몬드에는 비타민 E와 B 복합군이 풍부해서 머리카락이 윤이 나고 튼튼하게 만들어준다. 마그네슘, 아연과 같은 무기질 함량이 높아 머리카락 상태를 좋게 하고 머리카락 건강과 성장에도 도움이 된다.
아몬드에는 인 함유량이 높아 뼈와 치아를 보호한다.
아몬드는 그냥 먹는 것 보다 불려서 먹으면 효과가 더 좋다. 불린 아몬드는 소화 효소를 배출해 영양분 흡수를 훨씬 더 잘 흡수할 수 있는 역할을 한다. 아몬드를 8시간 정도 불리면 지방 분해 효소가 배출된다. 따라서, 밤마다 아몬드를 불려 놓고 아침에 먹으면 더 영양소 풍부한 아몬드를 먹게 되는 셈이다.

저자 크리베이트
발행일 2020-05-10

멤버십으로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으로 즐기세요.